Lucid Motors는 최초의 전기차에 경쟁사들을 능가하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을 위해 수십 개의 센서,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이더넷 기반 아키텍처 등의 하드웨어를 탑재하고 있습니다.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DreamDrive를 브랜드화한 Lucid에 따르면 모두 32개의 센서가 탑재될 것이라고 합니다. 총 수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유형과 위치, 그리고 물론 소프트웨어도 그렇습니다. 현재 Lucid는 하드웨어에 대한 세부사항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2020년 9월 9일 공개

9월 9일 공개를 앞둔 Air는 1개의 LiDAR, Radar, Camera, 초음파 센서를 탑재할 예정입니다. LiDAR (레이저 광선을 사용하여 거리를 측정하여 자동차 주변 세계의 매우 정확한 3D 지도를 생성하는 광 감지 및 범위 측정 Radar) LiDAR는 주목할 만한 센서입니다. 이 센서는 소비자가 사고 운전할 생산차, 트럭, SUV가 아닌 자율주행차에 주로 사용됩니다. Lucid는 장거리 LiDAR 센서가 차량 전면에 배치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생산 차량에 LiDAR를 포함시킬 계획을 가지고 있는 자동차 기업들의 목록이 점점 더 늘어나고 있습니다. Volvo는 지난 5월 미국 실리콘밸리 스타트업 Luminar가 개발한 고속도로 자동운전 시스템 구축 기술인 LiDAR와 인식 스택을 갖춘 차량 생산을 2022년부터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Radar 센서의 수와 위치도 눈에 띄는 특징입니다. Lucid 에는 모두 5개의 Radar가 있을 것이며, 하나는 LiDAR의 능력을 높이기 위해 앞에 위치할 것입니다. 나머지 4개는 차량의 네 모서리에 위치합니다. 이로써 Air는 360도 Radar 커버리지를 확보하게 됐습니다. 현재 시중에 가장 많거나 가장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갖춘 Tesla는 Camera가 8대, 초음파 센서가 12대, Radar가 1대뿐입니다. Tesla 차량에는 LiDAR가 없습니다.

 

 

차량 내부에는 전용 Camera가 장착된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이 설치됩니다. Lucid Motors는 DMS에 대해 별로 밝히지 않았지만, Super Cruise로 알려진 GM의 핸즈프리 시스템과 유사하게 작동할 것으로 보입니다. Lucid Motors의 ADAS 및 자율주행 담당 이사인 Eugene Lee는 이전에 GM의 Super Cruise에서 일했습니다.

이 모든 것의 밑바탕에는 고속 이더넷 Ring이 있을 것인데, 이 Ring은 Lucid 가 진보한 전기 아키텍처의 독특한 초석이라고 묘사하고 있습니다. 자동차 기업들은 고급 기능의 배치를 단순화하는 중앙집중식 네트워크를 만들기 위한 노력으로 현재 몇 년 동안 이더넷 기술 쪽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Lucid는 그것의 Ring은 선형이 아니라 조향, 브레이크, 센서 그리고 심지어 전원과 같은 기능을 위한 예비 플랫폼을 가능하게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시스템은 또한 시간이 지남에 따라 ADAS를 개선할 수 있는 능력을 제공하는 중요한 기능인 공중 소프트웨어(OTA) 업그레이드를 가능하게 합니다.

이 모든 하드웨어는 Dream Edition이라 불리는 보다 고급스럽고 독점적인 출시 버전인 Lucid Air의 첫 번째 제품부터 표준이 될 것입니다. Lucid는 Bosch, Continental, 그리고 Here를 포함한 몇몇 대형 공급자들로부터 하드웨어 시스템을 공급받고 있습니다. 그리고 자체적으로 하드웨어를 통합한다고 말했습니다.

 

 

목표는 이 모든 하드웨어가 고기능 운전자 지원 기능을 지원하여 결국 핸즈프리 자동 고속도로 주행을 지원하는 것입니다. Lee에 따르면, 이 ADAS 패키지는 Level 2 기능 뿐만 아니라 Level 3 기능도 제공할 것이라고 합니다. SAE의 정의에 따르면 5단계의 자동화가 있습니다. Level 2는 두 가지 주요 기능이 자동화되어 있으며, 여전히 항상 인간 운전자가 있습니다. Level 3은 그것을 한 단계 끌어올리고 고속도로와 같은 지오펜스 지역에서 조건부 자동화로 간주됩니다. 운전자들은 여전히 Level 3에서도 제어할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Lucid는 자사의 DreamDrive 기술은 조립라인에서 Air가 출시하는 즉시 이용할 수 있는 19가지 안전, 운전 및 주차 보조 기능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기업은 추후 8가지 기능을 추가할 계획입니다.

Lucid는 이 시스템이 서라운드 뷰 모니터링, 사각지대 디스플레이, 운전자에게 교차 차량을 알려주는 교차 교통 보호, 교통 신호 인식, 자동 비상 제동, 주의가 산만하거나 졸린 운전자에 대한 경보와 같은 안전 기능을 포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운전 보조 기능에는 고속도로 주행을 위한 적응형 크루즈와 차선 센터링, 헤드라이트 어시스트, 정지된 교통이 다시 움직이기 시작했을 때 운전자에게 알려주는 경고등이 포함됩니다. 그것은 또한 Lucid가 자율주차라고 묘사하는 것을 제공할 것입니다.

 

 

끼어들기

최근 자동차 산업의 최대 화두는 아무래도 전기차일 것입니다. 코로나로 인해 판매량의 감소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친환경 차로의 전환을 위한 유럽의 규제는 대부분의 자동차 제조 기업들에게는 큰 압박으로 다가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Tesla가 쏘아 올린 전기차와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은 아주 큰 자극이 되고 있습니다.

이번에 소개한 Lucid Motors는 2006년에 설립 당신 전기차 배터리와 파워트레인을 제조하던 기업이었습니다. 그러다가 2016년에 정식을 전기차 개발한다고 발표하고 지금의 기업 이름으로 바꾸기까지 했습니다. 이번에 소개한 Air는 2016년 12월 공개를 하고, 2020년에 생산을 하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9월 9일 정식으로 공개하기로 한 것입니다. 공개 이전에 Air가 가지고 있는 ADAS 하드웨어 사양이 이번에 소개된 것입니다.

구성으로 보면 Lucid Air는 분명 최신의 ADAS 기술을 제공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기존에 자동차 제조 기업들이 사용하지 않았던 LiDAR를 사용하는 것으로 발표하면서 ADAS에 보다 더 안전한 기술을 선보이려고 하고 있습니다. 이전에도 2017년 Audi가 Level 3를 표방하면서 LiDAR를 사용한 적은 있지만, 여러가지 규제와 여건에 의해 제대로 안착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이미 시장에서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의 적용을 통해 GM의 Super Cruise, Ford의 Active Drive Assist 등의핸즈프리가 가능한 기술들을 소개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공개된 내용만으로 판단을 해보면 Tesla의 Autopilot를 염두에 두고 기술 개발을 한 느낌이 많이 들기는 합니다. 하지만 실제 어느 정도로 ADAS 기술의 성숙도를 가지게 될지는 의문입니다. 특히 소프트웨어에 대한 정보가 공개가 되지 않아서 실제 자율주행 기술을 위한 수준을 판단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ADAS 기술은 현재 거의 대부분의 자동차 제조 기업들이 공개한 수준이기 때문입니다.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실질적인 가치는 결국 소프트웨어의 지속적인 향상이기 때문입니다. OAT를 통한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추구한다고 했으니 한 번 기대해봅니다.

그리고 GM, Ford와 같이 특정 도로에서만 가능한 기술이 될지, Tesla와 같이 조금은 자유롭게 사용 가능한 기술이 될지도 궁금합니다. 지도 전문 기업인 Here의 기술을 사용한다고 한 것으로는 GM, Ford 보다는 많은 도로에서 사용가능한 기술이 될 것 같기도 합니다.

Over the Vehicle !!!

 

 

참고 자료
https://techcrunch.com

OTV
Over the Vehicle
자율주행차 그 이상의 가치

 

자율주행차는 나름 많은 생각을 하면서 운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