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더 뉴 코나 출시!
2,031만원부터!

현대자동차의 소형 SUV 코나(KONA) 가 3년만에 주행성능과 상품성을 개선하고 돌아왔다. ‘더 뉴 코나(The New KONA)’ 는 기존의 독창적인 스타일에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 감성을 더한 스포티함)를 바탕으로 넓고 날렵해진 인상을 더해 민첩하고 역동적인 더 뉴 코나의 디자인을 완성해 미래지향적인 SUV 를 구현했다. 그리고, 더 뉴 코나는 주요 고객 선호 사양을 갖춘 ‘스마트’ 와 모든 안전 및 편의사양이 선택 가능한 ‘모던’ 및 모든 안전/편의사양을 기본화 한 최상위 트림 ‘인스퍼레이션’ 3가지 트림으로 구성되며, 1.6 가솔린 터보 모델의 가격은 스마트 2,031만원, 모던 2,244만원, 인스퍼레이션 2,716만원이며, 가솔린 1.6 하이브리드 모델은 스마트 2,365만원, 모던 2,569만원, 인스퍼레이션 2,981만원으로 확정되었고, 가솔린 1.6 터보 N Line 은 모던 2,460만원, 인스퍼레이션 2,814만원(하이브리드 세제혜택 및 개별소비세 3.5% 반영기준) 이다.

 

 

각 트림 구성은
어떻게 되나?

기본 트림인 ‘스마트’에는 전방 충돌방지보조(FCA), 차로 유지보조(LFA), 2WD 험로 주행 모드 등 주요 안전/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해 기존 모델 대비 상품성을 대폭 강화하였다. 주력 트림인 ‘모던’ 에서는 선택사양의 제약을 없애고, 고객의 선호사양별로 구성된 9종의 패키지를 고를 수 있도록 구성하여 소비자들이 각기 다른 요구조건을 최대한으로 만족할 수 있게 선택의 폭을 넓혔다.

최상위 트림인 ‘인스퍼레이션’ 은 전체 사양을 적용한 모던 트림 풀옵션 가격보다 약 75만원 저렴한 가격을 적용하였고, 트림 가격에 따라 결정되는 중고차 시세까지 고려하여 선루프, 테크 패키지 및 빌트인 캠을 제외한 모든 선택 사양을 기본 적용하여 잔존가치까지 신경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N 라인 모델의 경우에, 최상위 인스퍼레이션 트림 뿐 아니라, 모던 트림으로도 선택권을 확대하여 고성능 N 감성으로 개성을 표출하고자 하는 고객들의 욕구를 반영하였다.

 

 

더 뉴 코나는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1.6 터보 모델과 1.6 하이브리드 모델 및 N 라인을 처음 선보였으며, 후에 2.0 가솔린 모델과 고성능 N 모델까지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N 라인은 흡기 연속가변 밸브 열림 기간제어장치(CVVD) 및 통합 유량 제어밸브(ITM) 등 신기술을 대거 적용하여 1.6 터보 엔진으로 198마력, 27.0kg.m 의 토크를 내며, 기존 코나 대비 8.6% 향상된 13.9km/L 의 복합연비(2WD, 16인치 휠 기준)를 보여 경제성도 놓치지 않았다.

새로운 안전사양과 편의사양 등을 탑재한 소형 SUV ‘더 뉴 코나’ 는 출시와 함게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데, 22일까지 코나를 계약한 고객 중 50명을 대상으로 N 라인으로 무상 업그레이드를 해주는 이벤트 및 우선 계약 고객 2,000 명에게 블루멤버스 3만 포인트를 지급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고 한다.

 

Yongdeok.H
RGB stance
자동차와 자동차 문화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테슬라 모델X 롱레인지, 현존하는 가장 큰 SUV 전기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