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판매 1위 전기차!
르노 조에(ZOE) 국내 출시!

유럽에서 전기차 누적판매 1위를 기록한 르노 조에(ZOE) 가 드디어 국내 출시를 시작한다. 전기차 르노 조에는 지난 2012년 유럽 시장에서 처음 선보인 이후, 올해 6월까지 약 21만 6천여대가 판매된 베스트셀러 전기차로, 국내 출시되는 조에는 지난해 부분변경을 거친 3세대 모델로, 10여 년의 르노 EV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향상된 파워와 주행거리. 그리고, 시선을 사로잡는 디자인과 다양한 편의성 및 뛰어난 주행성능을 갖춘 전기차다.

 

 

1회 충전으로
309km 주행가능!

르노 조에는 100kW 급 최신 R245 전기모터를 장착하여 136마력, 245Nm 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데, 뛰어난 가속력과 함게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적용해 낮은 무게중심과 이상적인 무게배분을 통해 라이드 & 핸들링 성능이 매우 뛰어나다. 그리고, 54.5kWh 의 Z.E 전기배터리를 탑재해 1회 충전시 309km(WLTP 기준 395km) 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다.

 

 

그리고, 전기차에서 발생되는 열을 재활용하는 히트 펌프 기술과 배터리 히팅 시스템이 적용되어 236km 의 우수한 저온 주행거리를 확보했고, 주행모드에 ‘B-mode’ 를 적용해 운전 편의성과 에너지 효율을 높였는데, 전자식 변속기인 ‘E-Shifter’ 의 원 터치 컨트롤을 활용해 B 모드에서 가속 페달을 떼면 엔진 브레이크와 유사한 감속이 이루어져 막히는 도로나 장거리 주행에서 브레이크 페달의 사용 빈도를 줄일 수 있으며, 회생제동 시스템을 통해 주행 중 충전도 가능하다.

이 외에도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 오토매틱 하이빔 등 주행 안전을 위한 ADAS 기능이 모든 트림에 적용되었고, 인텐스, 인텐스 에코트림에는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과 주차 조향 보조 시스템도 추가로 적용되었고, 후방카메라나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오토홀드 포함), 오토 클로징&오프닝 기능,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 등 운전자의 이지 드라이빙을 고려한 다양한 편의사양이 적용되었다.

 

 

미래지향적 디자인의 조에(ZOE)

조에(ZOE) 는 르노 그룹의 디자인 철학이 반영되어 섬세하면서도 우아한 미래지향적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다. 후드의 윤곽선이 전면 중앙에 위치한 르노 로장주 엠블럼까지 부드럽게 연결되면서, 르노의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C-Shape 형상의 주간 주행등과 어우러져 매력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프론트 범퍼의 그릴과 안개등 주변에는 크롬 인서트가 더해져 전면부 하단까지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며, 사이드 벤트를 장착해 에어로다이나믹과 함께 디자인적 입체감을 더해주고 있다. 인텐스(INTENS) 트림과 인텐스 에코(INTENS ECO) 트림에는 핫스탬핑 그릴도 적용되어 고급감을 높였으며, 모든 트림에 ‘LED 퓨어 비전(PURE VISION)’ 헤드램프와 LED 안개등이 기본 적용되었으며,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에는 동급 최초로 LED 다이나믹 턴 시그널 램프가 장착되었다.

 

 

친환경과 스마트한 인테리어

조에(ZOE) 의 인테리어 역시 친환경적이면서도 미래지향적인 모습을 보여주는데, 동급 최대 10.25인치의 TFT 클러스터와 센터페시아에 이지 커넥트(EASY CONNECT) 멀티미디어 시스템이 적용된 터치방식 9.3인치 세로형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었고, 공조기능은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별도 적용되어 있다. 또한, 친환경 인테리어 소재를 적용했는데, 젠(ZEN) 트림과 인텐스 에코(INTENS ECO) 트림에는 도어 암레스트와 대시보드, 시트 등에 업사이클 패브릭이 사용되어 전기차 제조 과정에서도 CO2 배출을 줄이기 위한 르노의 노력을 확실히 보여주고 있다.

그리고, 이지 커넥트 멀티미디어 시스템과 멤버십 차량관리 애플리케이션인 ‘마이 르노(MY Renault)’ 앱을 통해 운전자에게 충전 및 차량 상태 정보 확인과 원격 제어 등의 다양한 편의기능을 제공해준다. 이지 커넥트 멀티미디어 시스템은 안드로이드 오토와 애플 카플레이를 지원하며,내비게이션 시스템에서는 통신형 T 맵을 지원해 실시간 교통정보와 가까운 충전소 정보 등을 제공해준다.

 

 

A/S 는?

르노 조에는 수입차이지만, 전국 460여개 르노삼성자동차 A/S 네트워크를 이용할 수 있으며, 배터리와 관련된 전기차만의 수리가 필요할 경우에도 전국 125개의 르노삼성자동차 오렌지 레벨 서비스망을 이용할 수 있다고 하며, 조에의 배터리에 대해 16만km 까지 배터리 용량 70% 를 보증한다고 한다.

 

 

르노 조에는 젠(ZEN) 3,995만원, 인텐스 에코(INTENS ECO) 4,245만원, 인텐스(INTENS) 4,395 만원의 3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며, 환경부의 국고 보조금 736만원과 지자체별 추가 보조금을 통해 서울에서는 최저 2,809만원, 제주도는 최저 2,759만원에 구입이 가능하다.

 

Yongdeok.H
RGB stance
자동차와 자동차 문화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미리 타본 르노 조에 (ZOE) – 시승을 위해 날아간 이탈리아 올비아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