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슈퍼트럭
GMC Hummer EV

드디어 기대해왔던 GMC Hummer EV 가 공개되었다. 군용 AM General HMMWV 가 민간용으로 나오고, 큰 인기를 끌었었고, 이제는 전기차로 완전히 새로워졌다. 이제 오프로드를 다닐 수 있는 전기차인 허머 EV 는, 허머(Hummer) 가 갖고 있던 디자인 정체성을 그대로 이어오는 동시에, 미래지향적인 요소를 더해 미래의 슈퍼트럭으로 돌아왔다. 그리고, 허머 EV 는 GM 의 얼티엄(Ultium) 배터리 기술을 혼다와 공유할 것이며, 1회 충전으로 560km 이상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한다.

 

 

H1, H2, H3 와 비교하면, 매끄럽고, 현대적인 디자인이 인상적이지만, 여전히 허머만의 디자인 요소는 남아있다. 커다란 헤드라이트와 프론트의 LED 바는 기존의 수직형 그릴을 대체하고 있으며, 세워져 있는 앞유리는 공기역학적으로 보이지는 않지만, 이전보다는 더욱 좋아졌다. 특히, 사이드의 벨트라인이 높은 허머 EV 는 전기차이면서 오프로드를 다니기 위해 하부 역시 강판으로 감싸져 튼튼해 보이며, 거친 길에서도 배터리를 충분히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GMC 허머 EV 의 실내는 매우 현대적으로 변한 동시에, 오프로드 감성을 놓치지 않은 강인한 디자인이 인상적이다. 13.4인치의 대형 인포테인먼트 모니터와 12.3인치의 디지털 계기판이 인상적이며, 실시간으로 트럭 아래에 무엇이 있는지도 보여주는 울트라 비전(Ultra Vision) 시스템으로 주차를 편하게 만들 뿐 아니라, 오프로드 주행시 차량 하부에 장애물 여부를 확인 할 수 있다. 그리고,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에서는 차량의 토크와 출력, 잠금 차동상태, 타이어 공기압, 피치 및 롤 각도와 토크 분할 등을 알려준다.

 

 

그리고, 넓직한 공간은 2열에서도 보여지지만, 픽업트럭 형태의 한계 때문에 2열 등받이 각도는 어쩔 수 없어보인다.

 

 

GMC 허머 EV 의 정확한 스펙들은 아직 다 나온 것은 아니지만, 3개의 전기모터를 통해 1,000 마력, 15,592Nm 의 토크를 발휘한다고 하지만, 아마도 토크는 1,000Nm 이 조금 넘는 정도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배터리 사이즈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기에, 1회 충전으로 560km 의 거리를 주행하는 것 외에도 다양한 버전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CrabWalk 기능을 통해 4륜 스티어링을 사용해 험로를 빠져나오는데 탁월한 모습을 보일 것이며,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을 적용해 최대 6인치(15cm) 이상 차고를 올릴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지며, 다양한 노면에서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GMC 에서는 테슬라의 사이버트럭을 경쟁모델로 삼고, 사이버트럭의 제로백 2.9초의 성능도 따라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한다.

 

 

2021년 가을부터 판매가 될 GMC 허머 EV 의 가격은 $79,995(한화 약 9056만원) 정도부터 시작해 $112,595(한화 약 1억 2,746만원) 정도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 배터리 사이즈나 모터 등의 옵션에 따라 가격이 달라질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진다. 그리고,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과 크랩워크(CrabWalk) 및 액티브 토크 벡터링 등의 옵션에 따라서도 가격이 추가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Yongdeok.H
RGB stance
자동차와 자동차 문화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테슬라 모델X 롱레인지, 현존하는 가장 큰 SUV 전기차